시계&자동차

5,546

작년 교통사고 사망자 2551명으로 역대 최저'어린이ㆍ음주 운전'큰 폭 감소

조회 300회   댓글 0건

레벨3 3

머니맨

2024-04-12 11:25

작년 교통사고 사망자 2551명으로 역대 최저'어린이ㆍ음주 운전'큰 폭 감소

[오토헤럴드 김흥식 기자] 교통사고 사망자 수가 작년 역대 최저치를 기록했다. 경찰청은 “2023년 전체 교통사고 사망자 수가 지난해보다 6.7% 감소한 2551명으로 역대 최저치를 기록했다'라며 '2021년 이후 3년 연속으로 3000명 이하 사망자 수를 기록했다”라고 12일 밝혔다.

직전 연도인 2022년 교통사고 사망자 수는 2735명으로 2021년 2916명에 이어 3년 연속 3000명 이하를 기록하고 있다. 우리나라의 한 해 교통사고 사망자 수가 가장 많았던 때는 1991년 1만 3429명으로 이때와 비교하면 81.0% 감소했다.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38개 회원국 가운데 교통사고 사망자 수가 80% 이상 감소한 곳은 에스토니아(90.2%) 등 9개국이다. 사망자 수 감소에도 사고 건수 및 부상자는 소폭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코로나 엔데믹 이후 교통량 증가에 따른 것으로 사고 건수는 19만 6836건에서 19만 8296건으로 0.7%, 부상자 수는 28만 1803명에서 28만 3799명으로 0.7% 각각 늘었다,

어린이, 음주 운전, 이륜차 관련 사망자 수는 많이 감소했지만 고령자는 전체 감소 수치에 미치지 못했다. 이륜차 관련 사망자는 121명으로 20.1%, 어린이는 4명으로 22.2%, 음주 운전 관련해서는 25.7% 감소한 55명으로 집계됐다.

반면 고령자 사망자 수는 1240명으로 직전 연도보다 1.4% 감소한 18명 줄었지만 이는 전체 교통사고 사망자 감소 수치에 크게 미치지 못했다. 특히 고령 운전자 사고는 1.4% 증가한 것으로 나타나 운전면허 반납 등 대비가 필요하다는 지적이다.

이 밖에 보행 사망자는 전체적으로 47명(5.0%↓) 감소했으나 1~2월에 8명(6.2%↑), 5~6월에 26명(21.7%↑) 증가한 것으로 나타나 주의가 요구됐다. 또 월별로는 2월과 3월, 시간대별로는 심야 시간대(새벽 0~2시), 출근 시간대(8시~10시)에는 사망자 수가 증가한 것으로 집계돼 주의가 요구된다.

지역별로는 울산광역시가 26.7%(8명)로 가장 많이 증가했고 감소율은 세종시가 29.4%(5명)로 가장 높았다. 경찰청은 '고위험 운전 행위에 엄정 대응하고, 교통안전 취약 분야에 정책적 역량을 집중하여 교통사고 사망자 감소 분위기를 이어 갈 것이다”라고 밝혔다.


김흥식 기자/[email protected]




머니맨 텔레그램 고객센터: https://t.me/ajslaos79
먹튀검증,토토사이트추천,먹튀사이트차단,스포츠중계,전세계모든경기 중계,업계최초 mlb심판정보제공 대한민국1등 토토커뮤니티 머니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