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계&자동차

5,969

쉐보레 트랙스 크로스오버 사전 계약 4일 만에 1만 대 '기아 셀토스 압살 할 기세'

조회 1,250회   댓글 0건

레벨3 3

머니맨

2023-03-28 17:00

쉐보레 트랙스 크로스오버 사전 계약 4일 만에 1만 대 '기아 셀토스 압살 할 기세'

쉐보레 트랙스 크로스오버(TRAX CROSSOVER)가 사전 계약을 시작한지 단 4일만에 1만 대를 돌파했다. 쉐보레 브랜드가 국내 진출 이후 세운 최고 기록으로 기아 셀토스 등 동급 모델간 경쟁에서 다크호스로 주목을 받고 있다.

쉐보레 신차 가운데 과거 말리부와 임필라가 각각 8영업일, 한 달 만에 각각 1만 대를 달성했으며, 더 넥스트 스파크는 한 달 동안 약 6000여 대가 계약된 바 있다. 따라서 트랙스 크로스오버의 인기는 동급 경쟁모델의 출시 초기와 비교해도 폭발적인 반응으로 볼 수 있다.

서영득 GM 한국사업장 국내영업본부 전무는 “브랜드 최단기간 사전계약 1만 대를 달성한 트랙스 크로스오버의 놀라운 성과는 트랙스 크로스오버의 독보적인 가치를 인정 받은 것”이라고 자평했다.

쉐보레 엔트리 모델 트랙스 크로스오버는 세단의 주행성능과 SUV의 활용성을 모두 갖춘 크로스오버 모델로 동급 최고 수준의 실내공간, 고객의 라이프스타일에 다양한 선택지를 제공하는 차별화된 디자인, 다목적성 등을 통해 국내는 물론 전 세계 소비자와 미디어에게 폭발적인 관심을 받고 있다. 

특히 국내 모델에는 오토홀드, 2열 에어벤트, 파워 리프트게이트, 샤크핀 안테나, LED 테일램프와 LED 방향지시등 일체형 아웃사이드 미러 등을 탑재해 고객 만족도를 높였다. 트랙스 크로스오버의 초기 반응은 무엇보다 가성비를 높인 상품 전략이 주효한 것으로 보인다.

트랙스 크로스오버의 가격은 (개소세 인하 기준) LS 2052 만 원을 시작으로 최고급형 RS 2739 만 원으로 경쟁 모델보다 저렴하게 출발한다. 한편 쉐보레 트랙스 크로스오버는 사전 계약 대수 1만 대를 돌파하면서 경쟁 모델인 기아 셀토스를 제치고 동급 최강 자리를 자리를 차지할 가능성이 높아졌다. 주요 경쟁 모델인 기아 셀토스는 올해 들어 월 평균 4500대를 팔았다. 


김흥식 기자/[email protected]




머니맨 텔레그램 고객센터: https://t.me/ajslaos79
먹튀검증,토토사이트추천,먹튀사이트차단,스포츠중계,전세계모든경기 중계,업계최초 mlb심판정보제공 대한민국1등 토토커뮤니티 머니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