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계&자동차

5,661

마세라티 세 번째 전기차 '그란카브리오 풀고레' 세계 최초 공개...연내 韓상륙

조회 369회   댓글 0건

레벨3 3

머니맨

2024-04-16 11:25

마세라티 세 번째 전기차 '그란카브리오 풀고레' 세계 최초 공개...연내 韓상륙

[이탈리아 리미니=김훈기 기자] 2028년까지 전 라인업의 전기차 전환을 계획 중인 이탈리아 럭셔리 스포츠카 브랜드 마세라티가 창립 110주년을 기념해 '풀고레 데이(Folgore Day)'를 개최하고 라인업 세 번째 순수전기차 '그란카브리오 풀고레(GranCabrio Folgore)'를 세계 최초로 공개했다. 

현지시간으로 15일 밤, 마세라티는 이탈리아 리미니에서 글로벌 완성차 최초로 럭셔리 전기 컨버터블 그란카브리오 풀고레를 선보였다. 

'그란투리스모 풀고레'와 '그레칼레 풀고레'에 이어 공개된 마세라티 그란카브리오 풀고레는 4인승 컨버터블 구조로 약 750마력 최고 출력과 995lb-ft 최대 토크를 바탕으로 완전충전시 약 350km 주행가능거리를 나타낸다. 

참고로 이탈리아어로 '번개'를 의미하는 '풀고레(Folgore)'는 마세라티 라인업 중 순수전기차를 의미하고 전기 이동성에 바탕을 둔 마세라티 특유의 배기음과 주행성능의 구현을 나타낸다. 

마세라티 측은 해당 모델이 '시장에 출시되는 최초의 럭셔리 전기 컨버터블'이라고 밝혔다. 

이번 공개된 마세라티 그란카브리오 풀고레는 800볼트 아키텍처를 기반으로 최대 부스트 모드에서 최고 818마력과 995lb-ft 토크를 생성한다. 또 평균적으로 750마력을 나타내고 배터리는 92.5kWh가 탑재된다. 이를 통해 최고 속도는 약 300km/h, 정지상태에서 100km/h 도달까지 2.8초의 순발력을 자랑한다. 

해당 모델의 전기 모터는 마세라티가 자체 제작하며 전력 밀도를 kg당 9.2kW로 높였다. 여기에 인버터는 탄화규소로 제작되어 일반 인버터에서 발생하는 전력 손실에 비해 그 양을 줄이고 모터에 대한 전력 또한 더 효율적으로 제어할 수 있도록 했다. 

그란카브리오 풀고레에는 총 3개의 전기 모터가 탑재되고 상황에 따라 후륜구동과 AWD 주행이 가능하다. 또 마치 전자제어식 차동 장치를 연상시키는 뒷바퀴 중 한쪽에만 토크를 전달하는 기능이 포함됐다. 

마세라티 측은 해당 모델이 앞서 선보인 그란투리스모 풀고레에 비해 약 90kg 더 무겁다고 밝히고 효율성 증대를 위해 차체 바닥에 'T'자형으로 배터리팩을 배치하고 차체 높이 또한 최대로 낮췄다고 설명했다. 또 이를 통해 자연스럽게 전후 50:50의 안정적 무게 배분을 구성한다고 강조했다. 

이 밖에도 해당 모델은 완전충전시 WLTP 기준 최대 277마일(약 445km), EPA에서 약 220마일(약 350km) 주행가능거리를 나타낸다. 여기에 최대 270kW 고속 충전이 가능한 800V 시스템을 통해 5분 충전으로 60마일, 배터리 용량의 20~80% 충전까지 18분이 소요된다.

마세라티 풀고레 라인업은 맥스 레인지, GT, 스포츠, 코르사 등 4가지 주행모드를 지원하고 특히 맥스 레인지 모드에서 차량의 최대 주행가능거리를 달성한다. 이 밖에도 마치 내연기관 마세라티 특유의 강력한 배기음을 연출한 가상 사운드를 만날 수 있다.

한편 이날 마세라티는 해당 모델의 가격과 출시 일정에 대해 공개하지 않았다. 다만 이날 신차 출시 현장에서 만난 기무라 다카유키 마세라티 아태지역 총괄사장은 연내 한국 시장에서 그란투리스모, 그레칼레 그리고 이날 공개된 그란카브리오 등 마세라티 풀고레 라인업 3종을 모두 출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김훈기 기자/[email protected]




머니맨 텔레그램 고객센터: https://t.me/ajslaos79
먹튀검증,토토사이트추천,먹튀사이트차단,스포츠중계,전세계모든경기 중계,업계최초 mlb심판정보제공 대한민국1등 토토커뮤니티 머니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