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계&자동차

5,630

개에게 이동의 자유를...현대차, 반려견을 위한 자율주행차 '도그빌리티' 공개

조회 283회   댓글 0건

레벨3 3

머니맨

2024-04-02 17:00

개에게 이동의 자유를...현대차, 반려견을 위한 자율주행차 '도그빌리티' 공개

[오토헤럴드 김흥식 기자] 세상 모든 반려견이 자유롭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전용 자율주행차가 등장했다. 현대차는 1일(현지 시간) 글로벌 공식 웹사이트 '현대자동차 월드와이드'를 통해 AI를 활용한 '도그빌리티(Dogbility)를 공개했다.

모든 반려견이 자율적이고 자동화된 이동의 자유를 누릴 수 있도록 하기 위해 만우절 이벤트로 기획한 도그모빌리티는 자율주행 연구개발 1, 2팀, 인체공학 연구개발팀, 첨단 모바일 솔루션팀, 그리고 첨단 로보틱스 1, 3팀 등 현대차 첨단 부서와 엔지니어를 총동원한 것으로 알려졌다. 

도그모빌리티에는 반려견을 위한 혁신적 기능과 첨단 기술이 총망라됐다. 소형견, 범용 그리고 맞춤형 등 총 3개 라인업으로 출시 예정인 도그모빌리티는 모듈식 프레임 워크를 적용해 모든 견종이 크기와 상관없이 이동의 자유를 누릴 수 있다.

현대차 월드와이드 제공현대차 월드와이드 제공

엄격한 테스트와 품질 관리를 거친 도그모빌리티에는 차세대 K9 자율주행 기술이 탑재됐다. 또한 견체공학적 UX 기반의 회전형 스티어링 휠, 장거리 운전에도 슬개골을 손상시키지 않는 하방형 페달, 코를 대면 자동으로 시동이 걸리는 비문 시동 장치를 적용해 사용 편의성을 높였다.

노랑과 파랑 외의 색을 구분하지 못하는 반려견을 위해 색변환 신호 알림 헤드업 디스플레이(HUD)를 적용하는 등 세심한 배려도 아끼지 않았다. 특히 우천시 장모종에게 쾌적한 드라이브 환경을 제공하는 자동 건조 송품 모드, 고무공 경음기 등 반려견의 라이프 스타일에 맞춘 사양도 적용했다. 

반려견이 가장 반길 것으로 기대하는 사양은 졸음운전을 단박에 물리칠 수 있는 땅콩버터, 치즈, 육포 등 3종 인센스다. 여기에 빠진 털을 쉽게 제거할 수 있는 탈부착 시트로 실내 환경을 최적의 상태로 유지할 수 있게 했다.

도그모빌리티는 직접 운전을 하기 어려운 반려견을 위해 AI를 활용한 자율주행 시스템을 탑재했다. 반려인이 반려견의 위치와 상태를 언제 어디서든 확인할 수 있는 추적 장치와 반려견 맞춤 칭찬 시스템인 TREATS도 탑재(5월 적용 예정)했다. 도그모빌리티의 모든 인포테인먼트 및 엔터테인먼트 시스템은 무선 업데이트(OTA)가 가능하다.

현대차는 '반려동물을 즐겁고 편안하게 해주는 제품들을 계속해서 개발하는 것은 이제 선택이 아닌 필수'라고 말하고 '우리의 네 발 달린 친구들은 최고를 누릴 자격이 있으며 현대차는 도그모빌리티로 모두를 위한 진보에 한발 더 앞서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전 세계 2024마리의 반려견을 세심하게 연구해 완성한 도그모빌리티는 만우절임에도 무려 1967명의 반려인들이 사전 주문에 관심을 표했을 정도로 엄청난 반응을 얻고 있다. 


김흥식 기자/[email protected]




머니맨 텔레그램 고객센터: https://t.me/ajslaos79
먹튀검증,토토사이트추천,먹튀사이트차단,스포츠중계,전세계모든경기 중계,업계최초 mlb심판정보제공 대한민국1등 토토커뮤니티 머니맨